경찰 폭력 및 자의적 체포 남발 사건 일지

합작 파트너 – 홍콩 경찰 권력남용 데이터베이스

분 웹사이트는 영.일어 버전도 포함되어 있으니 널리 퍼뜨리시기 바랍니다.

주의: 분 웹사이트에 영상 증거가 대량 포함되어 있어 데이터를 많이 소모할 수 있으므로 사건 20개씩 28페이지를 나눠져 있다 (중국어 페이지 모드, 영어 페이지 모드, 일본어 페이지 모드).

지금까지 수록된 경찰 권력남용 사건이 1400 건이 넘어 13개의 범주로 분류되었다:

휴무 기간 부적절한 언행, ‘삼합회와 결탁,비호’, ‘법관의 도립을 방해’, ‘성폭력’, ‘협박, 의협, 언어폭력’, ‘신분증 제시 불복’, ‘신분증 제시 거부’,’시위자에게 장물을 집어넣고 모함’,’기자를 공격 신문자유를 침해’,’의료 요원을 공격 구원룰 방해’,’과도한 폭력 사용’,’공권력 남용’,’중국 공산당 세력과 합류’과 ‘규정 위반한 무기 사용’.

분 웹사이트는 앞으로 홍콩 경찰의 폭력과 권력 남용한 행위를 지속 업데이트 할 예정입니다.

All ()
휴무 기간 부적절한 언행 ()
삼합회와 결탁,비호 ()
법관의 도립을 방해 ()
성폭력 ()
협박, 의협, 언어폭력 ()
시위자에게 장물을 집어넣고 모함 ()
신분증 제시 거부 ()
취재를 방해한다/기자에게 무력 행사 ()
구원를 방해한다/의료 요원에게 무력 행사 ()
과도한 폭력 사용 ()
공권력 남용 ()
중국 공산당 세력과 합류 ()
규정 위반한 무기 사용 ()
중요 사건 ()
체포된 인사의 인권을 침해 ()

평화로운 시위 집회를 중지되어 비법적인 모임이라고 공언, 떠나는 시민한테 총을 들어 막고 수색, 라이플로 경비

2019-12-22
#

기동대가 에든버러 광장에 들어가, 모임은 중지되었다고 공언했다. 경찰은 현장에 모이는 사람들이 다 위법적으로 모이고 있다고 하며 여러 명 시민들이 몸수색을 당했다. 기동대는 다리 위에 떠나고 있는 시민들한테 총을 들어 여러 번 가리켰다. 시위자는 물건을 던지고 경찰들은 여러 번 총을 하늘로 가리키며 페퍼 스프레이 쐈다. 여러 명인 기자들을 페퍼 스프레이 맞았다. Ifc 몰과 연결 되어있는 다리 […]...

공권력 남용, 규정 위반한 무기 사용, 취재를 방해한다/기자에게 무력 행사

시위 집회 현장에 기동대 경찰들은 민중 향해 총을 들어, 시민의 생명안전 위협

2019-12-22
#

오늘 시민들은 센트럴 에든버러 광장에서 “위구르족 인권 집회” 시위를 했다. 대회당 밖에 있는 국기는 뜯겼다. 새벽 5시 쯤에 경찰과 시민의 충돌사건이 있었다. 시위자들이 여러 명 기동대 경찰을 둘러싸고 그들에게 물건을 던졌다. 경찰들은 경찰봉과 페퍼 스프레이로 반격하고 어떤 경찰은 실탄인 총을 민중들 향해 들었다. 그 후에 증원 부대가 현장에 도착해서 흑기로 경고했다. 蘋果日報 立場新聞 城大編委 恆大編委 […]...

규정 위반한 무기 사용, 중요 사건

뒤에서 목을 조이며 일어나, 체포된 남자를 경찰봉으로 구타

2019-12-22
#

12월22일 위구르족 응원 집회에서 한 남자가 대회당의 국기를 뗀 후에 기동대 들어가서 사람들 흩어지게 했다. 한 남자가 기동대에게 제압되고 바닥에 누른 후에, 또 다른 한 명의 기동대 경찰에게 경찰봉으로 3대 때렸다. 기동대 경찰은 뒤에서 그 남자의 목을 조이고 일어나게 한 후에, 또 경찰봉으로 최소 4대를 더 구타했다....

과도한 폭력 사용, 중요 사건, 체포된 인사의 인권을 침해

한 팀인 기동대 몰에서 순찰하는 기간, 고의로 시민을 부딪쳐, 오히려 시민한테 지적

2019-12-21
#

한 팀인 기동대 경찰들은 원롱 YOHO몰에서 순찰하는 동안, 정명에서 오고 있는 시민은 이미 벽쪽에서 가고 있었다. 그렇지만, 갑가지 한 경찰은 일부러 그 시민을 향해 부딪쳤다. 오히려 그 시민한테 지적했다. 마치 마피아처럼 행동했다....

과도한 폭력 사용, 중요 사건, 협박, 의협, 언어폭력

마스크 쓴 경찰은 시위자인척하며 몰에서 시민한테 시비 걸어, 총을 들은 듯 위협 후에 도망

2019-12-21
#

야우침몽구 보조지휘관 증중빈(曾仲斌)경사 및 여러 마스크 쓰며 신분증명 없는 경찰들이 오후에 하버시티에 모였다. 약 오후6시까지 증중빈과 사복경찰들을 3층에 있었다. 한 명 사복경찰은 밑층에 가서 시민한테 시비 걸었다고 한다. 허리에 총을 들으려는 동작을 찍혔고 마지막에 그 사복경찰은 뛰고 3층에 돌아갔다. 蘋果日報 Flash Media    ...

규정 위반한 무기 사용, 신분증 제시 거부

기동대 경찰은 자동 라이플을 들어 몰에서 증거 수색

2019-12-21
#

오늘은 원롱721습격사건부터 5개월 되었다. YOHO몰에서 항의하는 시민들 모였다. 기간에 사람들이 시당 겐키스시의 유리창을 깼다. 기동대경찰들이 몰에서 “훼손 형사 사건”이유로 4시반 쯤 몰에 들어갔다. 기동대 경찰들은 실탄을 쏠 수 있는 AR15 라이플 총을 들고 경비했다. LIHKG 蘋果日報...

규정 위반한 무기 사용

몰에서 개 식량을 쏟아, 마스크 쓴 사복경찰한테 싸돌아, 권력을 남용하여 깨끗이 정리하게 한다

2019-12-21
#

여러 사복경찰들은 하버시티에서 두 남자를 싸돌아 조사했다. 그 중에 한 경찰은 기자에게 “한 남자가 개 식량을 바닥에 쏟아졌어” 공중에서 행위 경솔해서 조사받게 되었다. 기간에 수 많은 마스크 쓴 사복경찰들이 현장에 시민들 밀어서 엘리베이터에서 달려왔다. 그 경찰들은 신분 증명이나 다른 인식할 수 있는 증명 없었다. 그리고 기자에게 기자 증을 꼭 가지고 있어야 한다고 외쳤다. 또, 기자의 […]...

공권력 남용

체포된 사람이 경찰한테 맞아서 절름발이 되었다고 신고, 하체를 자르다는 위협, 폰을 안 열어서 구타 당함

2019-12-09
#

인터넷에서 12월9일 비협조운동을 추진하겠다고 호소했다. 경찰들은 새벽부터 여러 지역에서 순찰했다. 4명 체포되었다. 그 중에 선생과 학생이 있었다. “비법적인 용도로 될 수 있는 도구를 소지한 죄”로 기소했다. 12월11일 핑링 법원에서 삼사하게 되어 잠시 답변할 필요가 없다. 사건은 내년2월5일에 다시 심사한다. 기간에 보석허가를 받았다. 그렇지만 야간 통행 금지하며 출국 금지된다. 피고인 4명은 하국기(何國基...

과도한 폭력 사용, 성폭력, 체포된 인사의 인권을 침해

마스크 쓰는 여자가 신분증 없어서 종죄범 듯이 체포, 무릎으로 허벅지 및 허리를 누르며 쇠줄로 묶이고

2019-12-08
#

2019년12월8일 새벽에 당사자 조이(가명)씨는 《蘋果》(사과일보)에게 회상하며 기술했다. 일요일(8일) 저녁에 친구와 같이 몽콕에서 식사후에 혼자 귀가하러 버스를 기다리고 있었다. 그 당시에 마스크를 쓰고 있었다. 날씨가 추워서 목도리로 머리를 감싸여 추위를 막았다. 버스 아직 도착하지 않았고 갑자기 경찰에게 수사를 당했다. 그에게 “왜 마스크를 쓰고 있냐 ? 왜 머리를 감싸고 있냐?” 냐고...

과도한 폭력 사용

병원 관리국 시스템에 환자 갱인정보 경찰에게 유출

2019-06-12
#

의료계 출신인 피에르 찬 입법회 의원은 기자회견을 열었다. 여세에 수 많은 의료진의 신고를 받았다. 병원관리국은 6월12일 및 6월 13일에 치료받은 시위자의 개인정보를 경찰에게 유출했고 개인정보 보호수칙을 위반하여 환자의 안전을 심히 위협한다고 지적했다. 몇몇의 병원과 의료진 인원은 그에게 고발했다. 응급실에서 로그인할 필요 없이, 날짜만 입력하면 “대형시위”참가한 환자의 개인정보를 기록되어있는 “경찰용”의 리스트...

공권력 남용

특별전술소대 아무 무기없는 시민들을 둘러싸 때린다

2019-06-12
#

오후3시, 입법회 밖에 시위 충돌 사건을 발생한 후에, 경찰은 에든버러 광장에서 정돈할 때이었다. 한 시민이 한 박스 물을 끌어 가고 있다. 그 사람이 무기 없고 격돌하려는 행동도 없어 보였지만, 경찰은 그를 돌려 싸고 방배와 경찰봉으로 그의 몸을 때리며 페퍼 스프레이를 쐈다. 후에 그 사람을 땅에 제압하다 한 경찰은 무력을 남용하여 팔짱으로 그의 목을 꽉 죄어 […]...

과도한 폭력 사용

경찰은 쓰러진 시민을 끌어당긴다

2019-06-12
#

경찰은 오후에 입법회 주변을 군중 통제하는 동안, 총격적인 행동을 하지 않는 한 남성에게 고무탄을 발사했다. 남성의 복부에 맞아 쓰러진 후 경찰들은 억지로 끌어당겨서 부상을 더 심해졌다. 사건영상/링크: YouTube...

과도한 폭력 사용